메인최상단 이슈
11월! 보험핫이슈!        |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혁신! 탄만큼 보험료 낸다 자세히보기
무료상담전화 Self 내 자동차보험료 계산 Self 내보험료계산 Self 상품별보험비교 MD추천 암보험비교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TOP

고객센터 보험핫이슈

보험핫이슈
보험핫이슈
상품 개발 자율화 2년 배타적사용 신청 어떻게 변했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7-11 조회수409


상품 개발 자율화 2년 배타적사용 신청 어떻게 변했나



[보험매일=손성은 기자] ‘보험산업 경쟁력 강화 로드맵’을 통해 보험업계에 상품 개발 자율성이 부여된 지 2년을 앞두고 있다.

자유로운 상품 개발과 상품 판매 이익을 보장해주는 후속조치가 취해짐에 따라 보험업계의 상품 개발과 독점권을 얻기 위한 배타적사용권 신청이 급증했다.

보험사의 배타적사용권 신청이 급증함에 따라 배타적사용권을 부여받은 상품들이 늘어나, 상품 개발은 활성화됐지만 여전히 중소형사들의 상품 개발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 약 2년간 43건 배타적사용권 신청 폭등
1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지난 2015년 말 금융당국이 ‘보험산업 경쟁력 강화 로드맵’을 통해 보험사에 상품 개발 자율성을 부여한 지 2년을 앞두고 있는 현재, 보험업계의 배타적사용권 신청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실제로 지난 2015년 말 ‘보험산업 경쟁력 강화 로드맵’ 발표 이후 지난해부터 10일 현재까지 생명‧손해보험사들이 배타적사용권 신청을 한 횟수는 43건으로 집계됐다.

상품 개발 자율성 부여 이전인 지난 2012년 7건, 2013년 8건, 2014년 7건, 2015년 9건 등에 비춰볼 때 배타적사용권 신청건수는 그야말로 폭증했다.

생보업계는 2016년부터 7월 초까지 총 25건의 상품이 배타적사용권을 신청했고 이중 17건이독점 판매권을 부여받고, 4건이 현재 신상품심의위원회의 심의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생보업계는 전반적으로 변액, 변액연금, 변액종신보험 등에 대한 배타적사용권 신청이 주를 이룬 것으로 나타났다.

저금리 기조와 IFRS17 도입에 대비해 생보사들이 변액보험 등의 상품 개발과 판매에 주력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다.

생보업계에 비해 배타적사용권 신청 건수가 부족했던 손보업계 역시 약 2년 간 적극적으로 독점 판매 신청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손보업계는 해당 기간 동안 총 18건의 상품이 배타적사용권을 신청했고, 이중 15건이 배타적사용권을 부여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손보업계의 배타적사용권 신청 상품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것은 장기보험이었다. 전체 18건의 신청 중 무려 14건의 장기보험 상품이었다.

이는 장기보험이 가장 수익성이 높은 상품인 만큼 IFRS17 도입과 경기 침체에 대비하기 위한 수익성 강화 차원에서 장기보험 상품의 개발이 비중이 점점 커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 배타적사용권 여전히 대형사 위주
상품 개발과 배타적사용권 신청 빈도수가 이전보다 폭등했지만 당초 보험사 간 상품 개발 경쟁을 통한 경쟁력 강화라는 본래 목적은 요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초 금융당국은 보험사의 상품 개발 자율성을 부여하고 이를 통해 보험사의 경쟁력 강화와 소비자 이익 강화를 이끌어낸다는 계획이었다.

하지만 지난 2016년부터 7월 현재 보험업계의 배타적사용권 신청 건수와 획득 건수 등을 놓고 보면 여전히 대형사 쏠림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실제로 해당 기간 생보사들이 배타적사용권 신청 25건 중 대형 생보사인 삼성생명(3건), 한화생명(4건), 교보생명(4건)의 건수는 11건으로 집계됐다.

손보업계도 사정은 그리 다르지 않았다. 대형 손보사인 동부화재(4건), 현대해상(3건), KB손보(3건) 10건이었다. 중형사인 한화손보 역시 총 4건으로 활발하게 배타적사용권을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여전히 상품 개발 빈도수와 이에 따른 배타적사용권 신청과 획득은 대형사 위주로 돌아가고 있다”면서 “현재 일부 외국계 보험사를 제외하면 대부분의 중소형사들의 상품 개발 능력이 부족하다”고 말했다.



<출처 : 보험매일 >
관련기사보기
▶내용 전문을 보시려면 상단링크를 클릭하세요


 

Self 내보험료계산해보기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self 내보험료계산하기
보험정보 다음글/이전글
다음글 금소연 "생보사 예치보험금 분쟁 작성자 불이익원칙 따라야"2017-07-12
이전글 보험업계 약관 더 쉽게 더 친절하게2017-07-11
목록

빠른상담신청

빠른상담신청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내보험료계산하기
자동차보험 보험료계산

개인

법인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이 메 일
찾아라! 최저보험료

실시간 상담현황

실시간 상담현황

  • 11-16 2:11이*철010****5253
  • 11-16 1:51박*영010****5986
  • 11-16 1:42이*한010****0177
  • 11-16 1:16안*욱010****7074
  • 11-16 0:38김*혜010****0216
  • 11-16 0:29조*연010****7106
  • 11-15 22:28김*리010****3135
  • 11-15 22:24이*리010****0107
  • 11-15 22:5김*희010****4772
  • 11-15 22:0김*희010****4772
  • 11-15 21:57김*애010****3150
  • 11-15 21:43정*화010****1818
  • 11-15 21:22강*희010****1900
  • 11-15 20:35강*진010****1793
  • 11-15 20:34강*진010****1793
  • 11-15 20:13김*자010****8640
  • 11-15 20:12김*자010****8640
  • 11-15 20:11김*자010****8640
  • 11-15 19:59김*별010****9722
  • 11-15 19:52오*훈010****9106
  • 11-15 19:22하*형010****8280
  • 11-15 19:11이*혜010****9267
  • 11-15 19:5진*규010****4241
  • 11-15 18:29김*영010****7175
  • 11-15 18:14신*섭010****3902
  • 11-15 18:12신*섭010****3902
  • 11-15 18:5김*혜010****0216
  • 11-15 18:1백*재010****1075
  • 11-15 18:0민*영010****5373
  • 11-15 17:57민*영010****5373
  • 11-15 17:57김*주010****3762
  • 11-15 17:36주*회010****1111
  • 11-15 17:30김*숙010****0306
  • 11-15 17:28김*숙010****0306
  • 11-15 17:27김*숙010****0306
  • 11-15 17:23고*해010****7139
  • 11-15 17:21김*주010****3762
  • 11-15 17:18김*미010****2730
  • 11-15 17:15주*광010****3300
  • 11-15 16:49박*하010****4239
  • 11-15 16:38정*현010****2171
  • 11-15 16:32(*)010****5317
  • 11-15 16:32탁*웅010****2356
  • 11-15 16:32빛*된010****0000
  • 11-15 16:31김*훈010****0131
  • 11-15 16:20정*진010****7900
  • 11-15 16:15사*현010****1333
  • 11-15 16:15정*화010****6875
  • 11-15 16:14박*경010****9856
  • 11-15 15:58송*필010****7003
무료맞춤상담전화
보험 바로견적서비스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및 거래보험사 안내
보험프라자 보험비교전문 설계팀

암보험

암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의료실비보험비교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