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최상단 이슈
11월! 보험핫이슈!        |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혁신! 탄만큼 보험료 낸다 자세히보기
무료상담전화 Self 내 자동차보험료 계산 Self 내보험료계산 Self 상품별보험비교 MD추천 암보험비교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TOP

고객센터 보험뉴스

보험뉴스
보험뉴스
온라인 車보험 손해율 잡은 손보업계 ‘함박웃음’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8-04 조회수483


온라인 車보험 손해율 잡은 손보업계 ‘함박웃음’




[보험매일=방영석 기자] 손해보험업계가 온라인 자동차보험 손해율을 대폭 개선하는데 성공하면서 급격히 성장 중인 온라인 시장의 수익성에 대한 기대감이 달아오르고 있다.

손보업계는 올해 온라인 자동차보험 손해율을 전년 동기 대비 7.4% 개선했음은 물론 전체 손해율도 78.2%까지 끌어내리며 수익성 강화에 필요한 마지막 퍼즐을 맞춘 상황이다.

손보사들이 장기간 벗어나지 못했던 자동차보험 영업 적자의 늪에서 탈출을 눈앞에 두면서 올해 손보업계의 실적개선에 대한 기대감도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

◇ 온라인 車보험 외형‧실속 ‘두마리 토끼 잡았다’
3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올해 손보사들이 온라인 채널 자동차보험 손해율(기타실적제외)을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크게 끌어내리며 온라인 시장의 수익성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5월 기준 손보업계의 온라인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83.3%로 집계돼 전년 동기 90.7%와 비교해 손해율이 7.4% 낮아졌다.

온라인 자동차보험은 활성화 초기 시장 점유율 늘리기 위한 손보사들의 경쟁으로 한때 손해율이 적정 수치를 크게 상회하면서 시장성이 떨어질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았다.

점유율 확대가 필요한 후발 손보사들이 언더라이팅 기준을 낮게 유지하면서 온라인 채널이 급격한 성장세와 달리 보험사의 실적개선에는 오히려 걸림돌이 될 수 있을 것이란 지적이었다.

실제로 지난해까지 손보업계는 온라인 자동차보험 채널 손해율이 89.3%까지 치솟으면서 오프라인 채널의 80.4% 대비 손해율이 8.9%포인트나 높았다.

그러나 상반기 가까운 시점에서 온라인 채널 손해율이 큰 폭으로 개선되면서 양 채널의 손해율 격차는 7.7%까지 좁혀졌으며, 손보업계의 우려 또한 당분간 기우로 그칠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 채널이 올해 상반기 전체 자동차보험 매출의 34.4%를 차지하고 있다는 사실을 감안하면, 오히려 온라인 채널이 상반기 손보사들의 자동차보험 영업 실적을 견인할 가능성이 높게 점쳐지고 있는 상황이다.

손보업계 관계자는 “온라인 자동차보험 시장은 오프라인 채널과 비교해 사업비가 적게 들고 보험료가 저렴해 포화상태인 자동차보험 시장에서 신규 고객을 모집하는데 유리하다는 점이 최대 강점”이라며 “주력 판매 채널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뚜렷하게 이동하고 있는 상황에서 수익성 강화의 걸림돌로 남아있던 손해율 개선으로 실적개선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 자동차보험 시장 ‘봄바람’
손보업계는 온라인 채널은 물론 오프라인 채널에서도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안정적인 수준으로 개선되면서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둬들이고 있다.

이는 작년 이뤄진 금융당국의 규제완화 기조와 함께 단행된 보험료 인상과 더불어 보험금 지급 심사 강화 등 보험사들이 자율적으로 추진했던 내실 다지기로 나타난 결과로 보인다.

10년 넘게 만성적인 영업 적자에 시달려온 손보사들의 자동차보험 영업 적자폭이 줄어든 결과 손보사의 전체 실적이 동반 상승할 수 있었다는 분석이다.

실제로 올해 5월 손보사의 오프라인 자동차보험 채널 손해율은 75.7%, 전체 손해율은 78.2%로 적정 손해율인 78% 이하 개선을 눈앞에 두고 있다.

손보사의 상반기 실적 또한 전년 대비 크게 늘었다. 이 기간 자동차보험 시장 점유율 상위 4개 손보사의 당기순이익은 평균 41.6% 증가하면서 시장 예상치를 14.3% 상회했다.

손보업계 관계자는 “작년 단행했던 보험료 인상 효과가 나타나는 올해 하반기까지 자동차보험 손해율은 견실하게 유지될 가능성이 높다”며 “손보사들이 오랫동안 적자를 기록했던 자동차보험 영업을 흑자로 전환하면서 실적 개선에 대한 업계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 보험매일 >
관련기사보기
▶내용 전문을 보시려면 상단링크를 클릭하세요



 

Self 내보험료계산해보기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self 내보험료계산하기
보험정보 다음글/이전글
다음글 중국 보감회, 안방 해외자산 매각 관련 입장표명2017-08-04
이전글 금감원 보험사 의료자문 분쟁 근절 TF 닻 올렸다2017-08-03
목록

빠른상담신청

빠른상담신청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내보험료계산하기
자동차보험 보험료계산

개인

법인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이 메 일
찾아라! 최저보험료

실시간 상담현황

실시간 상담현황

  • 11-19 16:23오*현010****9891
  • 11-19 16:22홍*분010****9667
  • 11-19 16:17노*영010****9840
  • 11-19 16:11유*엉010****5382
  • 11-19 16:5황*현010****5827
  • 11-19 16:3김*현010****7515
  • 11-19 16:3조*환010****6853
  • 11-19 15:59장*규010****3555
  • 11-19 15:57한*국010****6105
  • 11-19 15:44황*진010****0523
  • 11-19 15:43장*철010****3824
  • 11-19 15:39임*은010****2143
  • 11-19 15:38최*현010****0508
  • 11-19 15:38박*진010****8040
  • 11-19 15:36김*지010****4221
  • 11-19 15:35송*성010****2400
  • 11-19 15:33장*용010****8680
  • 11-19 15:26박*원010****5693
  • 11-19 15:26박*원010****5693
  • 11-19 15:20이*용010****8104
  • 11-19 15:20김*하010****8383
  • 11-19 15:19김*연010****5464
  • 11-19 15:16대*예010****4945
  • 11-19 15:11김*지010****0705
  • 11-19 15:8재*법010****5088
  • 11-19 15:7김*겸010****6989
  • 11-19 15:6김*회010****5700
  • 11-19 15:6김*철010****1707
  • 11-19 15:3정*정010****6117
  • 11-19 15:0이*후010****1585
  • 11-19 15:0김*나010****2235
  • 11-19 14:59안*민010****9173
  • 11-19 14:56(*)010****0491
  • 11-19 14:55이*후010****1585
  • 11-19 14:52(*)010****0491
  • 11-19 14:39이*후010****1585
  • 11-19 14:33(*)010****0491
  • 11-19 14:32조*름010****6183
  • 11-19 14:31김*황010****7980
  • 11-19 14:31서*석010****1399
  • 11-19 14:28이*호010****2720
  • 11-19 14:18최*경010****5805
  • 11-19 14:12이*빈010****7504
  • 11-19 14:6신*주010****2802
  • 11-19 14:3김*성010****9312
  • 11-19 13:59신*주010****2802
  • 11-19 13:58정*영010****4795
  • 11-19 13:57유*석010****2303
  • 11-19 13:51정*영010****4795
  • 11-19 13:41송*은010****6402
무료맞춤상담전화
보험 바로견적서비스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및 거래보험사 안내
보험프라자 보험비교전문 설계팀

암보험

암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의료실비보험비교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