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최상단 이슈
11월! 보험핫이슈!        |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혁신! 탄만큼 보험료 낸다 자세히보기
무료상담전화 Self 내 자동차보험료 계산 Self 내보험료계산 Self 상품별보험비교 MD추천 암보험비교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TOP

고객센터 보험뉴스

보험뉴스
보험뉴스
생보설계사, 경기 불황에 업계 떠난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4-10 조회수12



생보설계사, 경기 불황에 업계 떠난다

시장포화 수수료 경쟁력, 설계사 포기 배경... ABL생명 '압도적증가세'


[보험매일=임성민 기자] 포화된 시장에서 생보사들이 IFRS17에 선제적으로 대응에 나서면서 생보업계를 떠나는 신입 설계사들이 늘고 있다.

소비자 니즈가 높은 저축성보험의 판매 수수료가 IFRS17 도입 영향으로 하향 조정되고 있는 가운데, 상품 판매 경쟁력이 높은 GA(독립법인대리점)로 이동 빈도가 높아진데 따른 결과다.

ABL생명은 신입 설계사 도입을 장려하며 업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린 반면, 처브라이프생명은 설계사 대거 이탈 현상이 발생하며 최저 수치를 기록했다.

◇ 업계 불황에 정착률도 ‘아래로’
8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작년 생보업계 13월차 설계사 등록정착률은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지난해 생보업계 평균 13월차 설계사 등록정착률은 37.2%로 전년 동기 38.6% 대비 1.4%포인트 하락했다.

생보업계 설계사 정착률의 하락세는 지난 2016년부터 지속되고 있다. 2016년 40.2%였던 생보업계 평균 정착률이 2년만에 3.0%포인트 하락한 것이다.

13월차 설계사 등록정착률은 생보사 설계사 자격시험을 합격해 정식 도입된 설계사가 1년간 설계사 업무를 수행했는지 여부를 나타내는 대표적인 지표다.

특히 설계사의 정착률은 권유에 아웃바운드 영업이 주로 이뤄지는 보험업권에서 계약 유지율과 연관성이 깊어 보험사들이 각별한 관리를 신경쓰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설계사 정착률이 최근 지속감소하고 있는 이유는 가구당 보험가입률이 98.4%에 달해 시장이 포화되면서 수수료율이 높은 보장성보험을 판매할 수 있는 동력을 잃었기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지난 2017년 IFRS17 기준서가 발표된 이후 생보사들이 본격적으로 새 회계기준 도입에 대응을 준비하면서 생보업계 설계사들의 입지도 점차 좁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생보사들은 IFRS17이 도입될 경우 부채의 시가평가를 골자로 하기 때문에 저축성보험은 대부분 부채로 인식되는데, 선제적으로 상품 포트폴리오를 보장성 위주로 전환하면서 저축성보험의 수수료를 줄여나간 것이다.

결국 소비자의 가입 니즈가 상대적으로 높은 연금·저축보험의 수수료율이 줄어들자, 생존에 위협을 느끼고 업계를 떠나고 있다는 뜻이다.

또한 원수사 대비 상대적으로 높은 수수료를 익월 수당으로 지급하는 GA(독립법인대리점)로 잦은 이탈도 정착률 하락의 배경이 되고 있다.

기본적으로 원수사 근무 기간이 긴 설계사는 보유계약 건수가 많아 이에 따른 유지수수료가 지급돼 기본적인 생활이 가능하지만, 위촉 기간이 짧은 13차월 이하 설계사들은 유지수수료가 없거나 적어 높은 익월 수당 지급 유혹에 빠지기 쉽다는 설명이다











후략










<출처 : 보험매일 >
관련기사보기
▶내용 전문을 보시려면 상단링크를 클릭하세요
Self 내보험료계산해보기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self 내보험료계산하기
보험정보 다음글/이전글
다음글 보험업계. '불량광고 꼼짝마' '불판전쟁'한창2019-04-10
이전글 노년층 76% 건강정보 공유 부정적...보험회사 가장 꺼려2019-04-09
목록

빠른상담신청

빠른상담신청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E-mail
내보험료계산하기
자동차보험 보험료계산

개인

법인

신청자명
생년월일   
전화번호
이 메 일
찾아라! 최저보험료

실시간 상담현황

실시간 상담현황

  • 11-20 23:21유*찬010****3250
  • 11-20 23:20유*찬010****3250
  • 11-20 23:15석*숙011****3127
  • 11-20 23:13강*향010****6968
  • 11-20 23:5신*란010****1612
  • 11-20 23:5김*찬010****8955
  • 11-20 22:55H*A010****6869
  • 11-20 22:54강*향010****6968
  • 11-20 22:52H*A010****6869
  • 11-20 22:28곽*철010****0644
  • 11-20 22:5윤*희010****6161
  • 11-20 21:53김*희010****0518
  • 11-20 21:6안*조010****1330
  • 11-20 20:49김*표010****3784
  • 11-20 20:42최*니010****0250
  • 11-20 20:42김*교010****9310
  • 11-20 20:38최*민010****5978
  • 11-20 20:24권*경010****8921
  • 11-20 20:23손*규010****6409
  • 11-20 20:3김*아010****2875
  • 11-20 19:44이*민010****3158
  • 11-20 19:20이*희010****2706
  • 11-20 19:11김*식010****6884
  • 11-20 19:10G*E010****7279
  • 11-20 19:10김*식010****6884
  • 11-20 19:8차*찬010****1361
  • 11-20 19:8정*규010****8495
  • 11-20 19:7차*찬010****1361
  • 11-20 19:6방*지010****1217
  • 11-20 18:34G*E010****1130
  • 11-20 18:30김*철010****7340
  • 11-20 18:23이*혜010****1751
  • 11-20 17:54이*훈010****3851
  • 11-20 17:51이*석010****8000
  • 11-20 17:36김*수011****5185
  • 11-20 17:35김*영010****1151
  • 11-20 17:33덩*에010****4604
  • 11-20 17:31덩*에010****4604
  • 11-20 17:28권*성010****7029
  • 11-20 17:25이*일010****8788
  • 11-20 17:25우*만010****5423
  • 11-20 17:18권*성010****7200
  • 11-20 17:12전*민010****2568
  • 11-20 17:8G*E010****3413
  • 11-20 16:59송*연010****2797
  • 11-20 16:56강*연010****5927
  • 11-20 16:56강*연010****5927
  • 11-20 16:48김*운010****5815
  • 11-20 16:47정*애010****1768
  • 11-20 16:45정*애010****1768
무료맞춤상담전화
보험 바로견적서비스
보험프라자 수상내역 및 거래보험사 안내
보험프라자 보험비교전문 설계팀

암보험

암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실비보험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의료실비보험비교사이트